Andrew’s Birthday

8월 24일 주원이가 드디어 만 13세 틴 에이저가 되었다.
올해 두번째로 한국에서 맞이하게 된 생일. 공교롭게도 미국집으로 돌아오기 바로 전날이 생일이어서 외할머니 외할아버지를 모시고 송별회 겸 주원이의 생일을 함께 축하했다.
아버지께서 큰 수술을 하시는 바람에 너무 경황도 없고 죄송한 마음인데 부모님께서는 또 손주 생일도 제대로 못해주나 그런 걱정을 많이 하시고 계셨던듯.

그냥 조용하고 분위기 좋은곳에서 저녁을 먹기로 하고, 또 가장 관건이 친정에서 가까운곳으로 정하다 보니 양평 강가의 한 스테이크 레스토랑이 검색되었다.
라리아라는 곳인데 바로 강변이고 리뷰도 괜찮은것 같고.. 예약을 하고 뚜레주르에서 케익을 사 가지고 도착했다.

CYMERA_20140824_184008

CYMERA_20140824_184111

시건방의 사전적 의미 = 아들…

CYMERA_20140824_184138

많이 수척하신 아빠..ㅜㅜ 그리고 힘드셨을 엄마.. 출국하기 전날이라 세사람다 웃고 있어도 마음속에선 서운함과 아쉬움이 풀풀 세어 나오고 있는 저녁이었다.

CYMERA_20140824_184809

죽고 못사는 남매. 여름내내 싸우기도 많이 싸웠지만 둘이서 서로 의지하고..

특히 오빠가 말벌을 잡아준 이후로 지원이에겐 넘 멋진 오빠!

CYMERA_20140824_185359 (1)

화장실 다녀오는 길에 요시모토 나라의 그림들이 붙어있어서 구경중이신 서여사..

CYMERA_20140824_185650 (1)

남편 생일때 써먹고 재활용 하는 파뤼햇…ㅎㅎ 우리 알뜰한 가족이에용.

CYMERA_20140824_190149 (2)

가족사진. 주원이는 어딜 보고 있는것일까.

CYMERA_20140824_193933 (1)

주중이고, 한국은 이미 개학도 했고 날도 비가 와서 궂었던 탓일까.. 아니면 모태 럭키 주원이의 운이었을까.. 예약을 한게 뻘쭘하게시리… 레스토랑은 우리의 독차지였다는..하하.
해가 뉘엇 지고 난 강이 내다 보이는 자리에서.. 그렇게 주원이는 13세 생일을 자축했다.

덥고 때론 힘들었고, 또 서로 배려를 많이 해야 했던 한국에서의 여름방학 마지막 밤 치고는 참 근사했던 추억으로 남아 있어서.. 나중에 한국에 가면 또 한번 가족과 가고 싶은곳.

 

라리아
경기도 양평군 강하면 전수리 563-8
031-774-9717

RelatedPost

Comments

comments

Recent Comments
    No recent comment foun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