Buta Nabe (Pork Hot Pot)

IMG_1395

제가 요즘 자주 놀러 댕기는 유명 블로그에서 이 요리를 보고서는 어 무지 간단한걸? 하면서 머리속에

기억해 두었다가.. 금요일을 맞이하야 바로 실습 들어갔습니당. ^^ 이거슨 실패하기가 더 어려울 뿐더러..
고기를 별로 안 좋아하는 사람도… 또는 야채를 별로 안 좋아하는 사람도 다같이 즐길수 있는 아주
착한 메뉴로 오늘 뽑혔습니다… 저희 집에서요… ^^

둘째녀석이 야채를 잘 안 먹고.. 큰 아이는 느끼한걸 싫어하는데 아주 딱 “꼼프라치”가 되는거였죠.

재료도 무지 간단합니다.. 숙주나물 한 봉지 (저희는 좀 모자랐어요.. 두봉지나 한봉지 반 추천) 대패 삼겹살,
생강 (다진거나 가루를 쓰셔도 괜찮다고 합니당) 그리고 요리술.

IMG_1391

쏘스는 참깨소스에 고추기름과 다진마늘 약간… 집에 참깨소스가 있는줄도 모르고 어제 집어온 아이가…ㅋㅋ
참깨 돈까스 소스였더라구요? 섞어서 만들어 봤는데 아주 좋았어요.

IMG_1384

숙주나물을 잘 씻어서 냄비에 깔고.. 생강을 얇게 저며 넣어 줍니다.

IMG_1387

숙주씨가 추우면 안되니깐.. 극세사 이불 대패 삼겹살을 잘 덮어 줍니다. 원래는 한겹이어야 되는데 식구들
먹성을 알기에… 몇겹 덮어줬습니다.

숙주가 타도 안되니깐.. 한 잔 들이키라고 요리술을 자작자작 부어준 후에.. 뚜껑 덮고 돼지고기가 익을때까지만

기다리면 끝!!

IMG_1393

고기와 숙주를 좀 뒤적뒤적한 후 기념샷을 찍어줍니다. 사진으로 보기엔 늬끼해 보이죠?
버뜨 그러나… 요리술과 생강이 돼지의 누린내와 느끼함을 싹 잡아주고… 요리술로 익고 돼지기름을 살짝 머금은
아삭한 숙주의 만남!!!!!!!!!!!!!!!!!!!!!!!!!!! 여기에 다진마늘과 매콤한 고추기름 쏘스를 찍으면 그냥 환상이네요.

애들이 얼마나 잘 먹던지… 그리고 이렇게 먹으니 한끼에 숙주 한봉지를 다 섭취했고.. 상대적으로 고기를 덜
먹게 되니 (구워 먹었으면 누구 코에 붙일까 싶던 고기 한판이 반이나 남더군요…@.@)

IMG_1394

느끼해 보여 깻잎이나 부추를 넣어볼까 했는데 그냥 레시피대로 하길 잘했다는 생각이 엄습해 왔어요..호호
전혀 느끼하지 않아요. 아주 간단하게 또 한끼 저녁을 먹었네요.

남편이 타다주는 커피믹스 한잔 먹고 인제 주말 모드로 들어갑니다.
일요일에 눈이 올지도 모른다는 미친 날씨… 어찌 되는지 보고할께요.

Comments

comments

Recent Comments
    No recent comment found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