GBE String Concert

아이들이 다니는 학교에 뮤직 프로그램중 하나로 4학년이 되면 현악기 하나를 선택해서 오케스트라를
할수 있어요.. 초보 수준인거는 두말하면 잔소리이고.. 일주일에 한번씩 연습을 하니 뭐 고만고만한 실력이지요.

첼로는 대여하기도 쉽지가 않아서.. 싼 가격에 인터넷으로 구입을 하다 보니 택배를 받는 과정에서 눈물겨운 스토리도 있었고.. 품질은 뭐..ㅜㅜ 말하면 입만 아프죠. 근데 이녀석 꽤 꾸준히.. 또 열심히 하더라구요.
오늘 콘서트를 마지막으로 학교에서 진행되는 프로그램은 끝났지만.. 여름 방학때 개인 레슨이라도 좀 시켜줘야겠어요. 첼로도 좀 좋은것으로 구해 주구요.

집에선 늘 엄마 치마꼬리 붙잡고 댕기는 애기인줄만 알았던 울 아들.. 깨끗하게 색을 맞춰 차려입은 오케스트라 친구들 속에 점잖게 앉아 있는 모습을 보니 어찌나 가슴 뿌듯하고 뭉클하던지요. 특히 옆에 앉아 있는 여학생이랑 수다 떨어가며 ㅋㅋㅋ 아주 웃겨요!!!!

IMG_1512

머리를 짧게 밀어버려서 안그래도 군인의 스멜~~ 이 진동하는데…허거.. 검은 양복 바지에 하얀 드레스 셔츠를 입혀 놓으니 완전 조폭 형님이 되어버렸답니다..흑흑.. 나비 넥타이를 사주려고 찾아봤는데 결국은 못 구해서리..

자 음성 지원 나갑니다..

IMG_1515

“이거이  첼로지말입니다 행님~~” 헤헤 농담이구요.

사진으로 보기에는 무슨 독주회 앞두고 폭풍튜닝중인것처럼 비장함이 뚝뚝…ㅋㅎㅎ

짧지만 플럭킹 등등 여러가지 테크닉을 선보이는 6-7곡을 연주하고..(불후의 명곡 트윙클 스타 포함)
졸업을 압둔 6학년 두 형님들의 Canon in D 듀엣도 좋았어요. 점잖게 듀엣을 감상하는 아들넘을 보니..
클래식 공연도 좀 데리고 다녀야겠다… 반성 모드로 급 돌입합니다.

다 좋은데 오늘 7시 콘서트를 하고 집에와서 지금까지 숙제를 하고 있네요.. 11시가 넘었는데..@.@
내일 시험도 있다는데 얼렁 재워야 겠어요..

Comments

comments

Recent Comments
    No recent comment found.